[칼럼]별리사이야기7

특허사무소 경영 시스템에 대한 글입니다. 대한변리사회 기관지 <특허와상표>에 연재중인 글입니다. 별리사이야기 7 어느덧 세월이 흘러서 1인 특허사무소가 7인 특허사무소로 성장했습니다. 여전히 작고 여린 회사입니다만 정신승리

[칼럼]별리사이야기6

전문가 영업에 대해서 말합니다, 물론 이 이야기는 과거의 체험을 쓴 글입니다. 별리사이야기 6 특허사무소 경영도 사업이며 영업을 해야 합니다. 시장에서 우리는 서비스를 팝니다. 나는 생각합니다.

[칼럼]별리사이야기5

대한변리사회 신문 <특허와상표>에 정우성 변리사가 기고 중인 연재입니다. 별리사이야기 5 도대체 별리사 업무의 서비스는 무엇일까요? 우리는 오랫동안 서비스의 품질을 말했습니다. 서비스의 품질은 또 무엇일까요? 우리는

[칼럼]별리사이야기4

대한변리사회 신문 <특허와상표>에 정우성 변리사가 기고 중인 연재입니다. 별리사이야기 4 저는 여러번 깃발을 내렸습니다. 무모하게 개업해서 이리저리 헤매고 다양하게 실패했습니다. 대형 특허사무소의 근육 덕분에 건물에서

[칼럼]별리사이야기3

대한변리사회 신문 <특허와상표>에 정우성 변리사가 기고 중인 연재입니다. 별리사이야기 3 별리사의 업무 능력은 세 가지의 자양분을 먹고 자랍니다. 그 첫 번째가 우선 국가자격증 시험에 합격하기

[칼럼]별리사이야기2

대한변리사회 신문 <특허와상표>에 기고 중인 연재입니다. 별리사이야기 2(정우성, 특허사무소임앤정) 별리사의 소송대리권? 아, 이것 참 미묘하고 유구한 문제입니다. 우리 서로 마주보면서 대보름 땅콩을 까며 평화롭게 말을

1 5 6 7 8